カテゴリ:아오모리( 1 )

아오모리 시내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았습니다.

오늘은 아오모리 시내의 주요 관광지를 돌아볼 건데요.

제일 먼저 찾은 곳은 아오모리의 명물 '놋케동'을 맛볼 수 있는 '아오모리 교사이 센터'입니다.

d0344182_17363254.jpg
▲ '놋케동'이란, 시장 안에서 직접 구매한 밥을 들고 시장을 돌아다니며 좋아하는 재료를 원하는 만큼 얹어 직접 만들어 먹는 회덮밥을 말합니다.

입구의 안내소에서 1,080엔의 티켓을 구매한 후 오렌지 색 깃발의 가게에서 밥을 구매하여, 파란색 깃발의 가게에서 원하는 재료를 구매한 후 정해진 장수의 티켓을 주면 된답니다.
d0344182_17364423.jpg
d0344182_17365018.jpg
d0344182_17365682.jpg
▲ 여러 가지 해산물을 판매하고 있어 무엇을 사야 할 지 고민돼요.
d0344182_17370185.jpg
▲ 저의 '놋케동'은 이렇게 완성되었습니다. 밥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푸짐하게 만들어졌어요.


식사를 마친 후, 산나이마루야마(三内丸山) 유적을 찾았습니다.

d0344182_17370540.jpg
국가 특별사적으로 지정되어있는 산나이마루야마 유적은 약 5,500년~4,000년 전에 만들어진 일본 최대 규모의 조몬 시대 마을 터입니다. 대형 견혈식(堅穴式) 주거 터와 대형 홋타테바시라(掘立柱:기초공사 없이 땅에 기둥을 세워 짓는 건축방식) 건물터 등 많은 유적이 발견된 곳이에요.
d0344182_17371146.jpg
▲ 조몬지유칸 입구에는 '산나이마루야마 유적'의 마스코트 캐릭터인 '산마루'가 반겨주고 있고, 조몬 시대의 옷을 입고 기념촬영을 할 수 있는 곳이 마련되어 있습니다.

d0344182_17371588.jpg
▲ 새롭게 도입한 태블릿 단말기를 이용한 'IT 가이드'라는 것을 체험해 보았습니다. 현재 일본어와 영어만 이용할 수 있어요. 태블릿 단말기를 가지고 유적지를 돌아보면 각 위치에 해당하는 정보가 단말기에 표시되는 방식이랍니다.
d0344182_17372481.jpg
▲ 산마루 뮤지엄에는 산나이마루야마 유적지에서 출토된 대형 판상 토우(왼쪽, 중요문화재, 조몬 시대 중기, 약 4,500년 전)와 바구니(오른쪽, 중요문화재, 조몬 시대 초기, 약 5,500년 전) 등 중요문화재 약 500점을 포함하여 총 1,700여 점의 유물을 전시하고 있습니다.
d0344182_17373112.jpg
d0344182_17373705.jpg
d0344182_17374331.jpg
d0344182_17375284.jpg
d0344182_17380072.jpg
▲ 토우, 바구니 등을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체험코너도 마련되어 있습니다. (오른쪽)

그럼, 실제 유적지로 나가 볼까요?

d0344182_17381003.jpg
▲ 사진의 중앙에 있는 나무기둥이 대형 홋타테바시라(掘立柱:기초공사 없이 땅에 기둥을 세워 짓는 건축방식) 건물을 복원한 것입니다. 그 옆의 긴 건물이 대형 견혈식(堅穴式) 주거 터를 복원한 것입니다.
d0344182_17381723.jpg
▲ 대형 견혈식(堅穴式) 주거터를 복원해 놓은 건물은 안까지 견학할 수 있는데요. 기계의 힘을 빌리지 않고 이렇게 큰 집을 지을 수 있었다니 놀라울 따름이네요.

이 외에도 발굴현장 등도 직접 볼 수 있으니 구경해보세요.

d0344182_17382297.jpg
산나이마루야마 유적의 옆에는 '아오모리 현립 미술관'이 있는데요. 아오모리 출신의 나라 요시토모 작품인 '아오모리 개'로 유명하지요?

하지만 아쉽게도 현재 미술관은 작년 9월부터 시설 보수 공사에 들어간 상태여서 안에는 들어가 볼 수 없었어요. 재오픈은 2016년 3월 12일(토)로 예정되어 있어요. 곧 재오픈이니 눈밭의 '아오모리 개'를 보러 가야겠어요.

d0344182_17384827.jpg
미술관을 뒤로하고 찾아간 곳은 '세이칸 연락선 메모리얼쉽 핫코다마루'입니다.
입장료는 성인 500엔입니다.
d0344182_17385653.jpg
세이칸 연락선은 1988년까지 80년간 아오모리 항과 하코다테 항을 이어 주던 선박으로, 1억 6천만 명의 승객과 1억 5천만 톤의 화물을 운송하였습니다. 항해 거리는 총 8만km, 지구의 2,019바퀴를 돈 것과 같은 거리라고 해요.

일본의 경제 발전에 크게 공헌한 세이칸 연락선 55척 가운데 핫코다마루는 23년 7개월로 현역 기간이 가장 긴 배로 취항 당시의 모습으로 계류 보존하고 있습니다.

d0344182_17390085.jpg
▲ 선내에는 1950년대의 생활 모습을 재현해 놓은 코너와 세이칸 철도 연락선의 80년 역사를 전시해 놓은 기념관 등이 있습니다.
d0344182_17390556.jpg
일반 좌석과 침실, 선장실 등도 당시의 모습을 보존해놓고 있습니다.
d0344182_17391009.jpg
d0344182_17391912.jpg
▲ 핫코다마루 선장님들과 사진을 찍어볼 수 있어요.
d0344182_17392621.jpg
▲ 조타실의 모습입니다. 선장이 된 듯한 기분을 맛볼 수 있어요.
d0344182_17393615.jpg
▲ 세이칸 연락선의 가장 큰 특징은 화물 기차를 실을 수 있다는 건데요. 철도 차량이 배를 통해서 바다를 건너는 것은 일본에서도 세이칸 연락선밖에 없고, 세계적으로도 매우 드문 것이랍니다.
d0344182_17394304.jpg
▲ 핫코다마루 연락선에서 바라본 베이브리지와 아스팜 입니다. 넓은 풍경이 한눈에 들어와 가슴이 탁 트이는 것 같아요.
d0344182_17395066.jpg


d0344182_17395624.jpg
▲ 아오모리는 고니 도래지로도 유명한데요. 운이 좋으면 이렇게 가까이에서 고니를 볼 수 있어요. 사람을 무서워하지 않아서 다가가도 도망가지 않는답니다.

다음으로 볼 곳은 아오모리를 대표하는 축제 '네부타'의 모든 것을 볼 수 있는 네부타의 집 '와랏세'입니다.
d0344182_17442804.jpg
▲ 아오모리 역에서 왼쪽을 바라보면 보이는 이 빨간 건물이 '와랏세'입니다.
입장권은 성인 600엔입니다.
d0344182_17444718.jpg
▲ 네부타 축제의 역사를 과거, 현재에 걸쳐 미니어처로 재현하고 있습니다.
d0344182_17450520.jpg
d0344182_17451108.jpg
▲ 네부타의 역사를 사진과 함께 소개하고 있어요.
d0344182_17451716.jpg
▲ 아오모리 네부타 축제에 실제로 운행한 대형 네부타를 상시 전시하고 있습니다.
찬찬히 앞면, 뒷면을 감상할 수 있어 네부타의 정교함에 다시 한 번 감탄하게 된답니다.
d0344182_17452144.jpg
▲ 네부타의 구조와 '네부타시(ねぶた師)'로 불리는 장인들의 작품특성도 알 수 있도록 전시하고 있어요.

시간대에 따라 네부타 축제 음악을 직접 듣고 배워볼 수 있는 시간도 있으니 참고하세요.

다음으로 간 곳은 아오모리 역 앞의 '호타테고야(帆立小屋)'입니다.
d0344182_17452678.jpg
이곳은 호타테쓰리(가리비 낚시)를 체험할 수 있는 음식점이에요.
500엔으로 3분간 가리비 낚시를 해 볼 수 있습니다.
저도 도전해 보았어요.
d0344182_17453228.jpg
▲ 입을 벌리고 있는 가리비의 입안으로 낚싯바늘을 잘 조준해서 넣은 뒤 가리비가 입을 닫으면 낚아 올립니다.

하지만, 여간 어려운 게 아니에요. 가게에 있는 손님들도 한마음이 되어 응원해 주셨지만, 결국 전 한 마리도 낚지 못했어요.

그러나, 저처럼 한 마리도 잡지 못해도 2마리는 서비스로 받을 수 있답니다.
d0344182_17453632.jpg
▲ 직접 낚은 가리비는 사시미(회), 스시(초밥), 야키(구이) 중 원하는 방법으로 조리해주십니다. 3마리의 경우 3가지 방법 모두 주문할 수도 있어요.


이상, 아오모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았습니다.
모두 매력적인 곳이니 빠뜨리지 말고 다 돌아보도록 해요.


이 블로그는 2016년 1월 27일 아오모리를 방문한 후 작성한 것입니다.

[PR]
by aomori-kanko | 2016-02-29 17:59 | 아오모리